Home > 순복음광장 > 화제
이영훈 목사, 미국 오와소제일교회 성회 인도

'예수 이름에 놀라운 권세와 기적이 있다' 강조

이영훈 목사는 1일 (현지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오와소에 위치한 오와소제일교회(Owasso First Assembly) 주일예배에서 말씀을 전했다. 예배 시작과 함께 올해 고등학교를 졸업하는 학생들을 축하하는 행사가 전 교인과 함께 진행됐다. 성경책을 선물하고 꿈과 비전을 공유하는 오와소제일교회의 특별한 시간이었다.

오와소제일교회 브루스 맥카티 담임목사는 '이영훈 목사님이 교회에 들어오는데 마치 천사가 들어오는 것 같았다. 오늘 말씀을 통해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성령운동과 기도운동, 세계선교라는 사명을 본받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이영훈 목사를 소개했다.

이영훈 목사는 '기도 시간에'(At the time of prayer, 행 3:1~8)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기도는 우리를 하나님께로 인도하는 통로이며 영적인 호흡이다. 기도 없이는 승리하는 삶을 살 수  없다'며 사도행전 3장에 베드로와 요한이 앉은뱅이를 고쳐 준 예루살렘 교회의 첫 번째 기적을 설명하고 기도의 놀라운 치유의 능력을 전했다.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에는 놀라운 권세가 있음을 설명한 이영훈 목사는 '예수 이름으로 병자를 고치고 마귀를 물리칠 수 있다. 우리가 예수 이름으로 간절히 기도할 때 문제가 응답 받는다'며 예수님을 마음속에 모시고 생활하는 성도들이 될 것을 당부했다.

이영훈 목사는 '우리는 사람들이 하나님을 찬양할 때 일어난 위대한 기적을 성경에서 볼 수 있다. 바울과 실라는 감옥에서 기도하며 하나님을 찬송할 때 갑자기 큰 지진이 나서 옥터가 흔들리고 옥문이 곧 다 열리며 매인 것이 풀리는 기적이 일어났다'고 전하며 '우리도 기도하고 하나님께 찬양과 감사를 올린 바울과 실라처럼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살아가는 성도들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설교 후 이영훈 목사는 성도들과 함께 성령 충만과 문제 해결을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예배에 참석한 리차드 벤토너스 목사는 '예전 조용기 목사님 설교에 은혜 받고 오늘 예배에 참석했다. 이영훈 목사님의 말씀 중 기도의 능력에 대한 말씀이 가슴에 많이 와 닿았다. 앞으로 세상을 살아가는데 큰 힘과 위로를 얻었다'고 말했다.

오와소제일교회는 1940년대 초 작은공동체 모임으로 시작돼 약 80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브루스 맥카티 목사가 2001년부터 담임목사로 사역하며 청년 부흥에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와소=글·사진 김용두 기자

 

기사입력 : 2022.05.08. am 11:20 (편집)
김용두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