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기획ㆍ특집 > 기획특집
[2022 신년 인터뷰] 신범섭 장로회장

겸손과 헌신으로 교회와 성도를 섬기는 장로회 될 것

사랑과 섬김으로 한 마음 한 뜻으로 나아가야
절대긍정과 절대감사로 충성스런 봉사 다짐

- 2022년 새해를 맞는 장로회의 목표와 비전이 궁금합니다.

“아직 끝나지 않은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에서 우리 모두는 새로운 한 해를 맞이했습니다. 새해에는 모든 교역자와 제직 및 성도님들의 가정에 하나님의 위로와 평안이 항상 함께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올해 장로회는 첫째,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여 담임목사님의 목회사역 지원을 강화하고 둘째,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하여 침체된 장로들의 영성을 강화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또한 ‘창립 70주년을 향한 교회 성장과 발전의 선봉이 되자’, ‘차세대 부흥을 위한 견인차가 되자’라는 비전을 바라보고 힘차게 나아가고자 합니다.”


-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장로회 역시 사역과 회의, 행사 등에 제약과 어려움이 많았을 것으로 압니다. 새해에 장로회의 사역은 어떤 기준과 방향성을 갖고 진행이 될까요?

“장로회는 각 분과 및 특별위원회의 소통과 화합을 강화해 선교와 구제에 힘쓰는 당회장님의 사역을 적극 지원할 것입니다. 특히 우리 교회의 미래인 영·유아부, 교회학교를 비롯해 청장년층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펼쳐 제2의 부흥을 이뤄가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장로회 임원, 분과 및 특별위원장, 지구장들 대상으로 워크숍을 개최해 교회 발전 방향을 도출하고 적극 실행해 나아가고자 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된 절대감사학교를 재개해 장로들의 영성 강화를 돕는 한편 연초에 교회 각 교구 및 기관에 대한 공간배치공사를 완료해 성도들에게 편리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겠습니다.”


- 2022년 이영훈 담임목사님의 목회 사역과 교회 부흥 발전을 후원하기 위해 어떤 계획을 갖고 계십니까?

“담임목사님의 선교와 구제 사역을 장로회 각 기관이 유기적으로 연합해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담임목사님과 장로들 간에 만남의 기회를 수시로 마련해 담임목사님의 비전을 공유하면서 2022년에도 그동안 담임목사님이 적극적으로 시행하고 계시는 소외 계층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에 대한 지원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을 전하는 일에 힘쓸 계획입니다.”


- 새해를 맞아 장로와 제직들에게 당부하고 싶은 말씀이 있으시다면 알려주세요.  

“우리 순복음의 정체성은 한마디로 성령 충만입니다. 장로들을 비롯한 모든 제직들은 항상 기도하여 성령의 충만함을 받아 한 마음 한 뜻이 되어 겸손과 헌신으로 교회와 성도들을 잘 섬겨야 합니다. 교회 부흥과 발전을 위해서는 하나 됨과 영성 회복이 가장 중요합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장로들과 제직들은 하나님을 향한 절대긍정과 절대감사의 마음으로 충성으로 봉사해야합니다.”


- 요즘 장로회장님의 기도 제목은 무엇인가요?

“전 성도와 제직들이 사랑과 섬김으로 한 마음 한 뜻이 되어 당회장님의 사역을 돕고 교회가 부흥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차세대의 양육과 부흥을 위하여 헌신하는 모든 사역에서 하나님께서 지혜를 허락해 주시기를 소망합니다. 창립 70주년을 향하여 나아가는 우리 교회가 하나님께 큰 영광을 돌릴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기사입력 : 2022.01.09. am 09:41 (입력)
복순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