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CAM.청년국 뉴스
카리스 사회사업부, 노숙인 도시락 전달


청장년국 카리스선교회 사회사업부 청년들이 16일 용산전자상가1 공영주차장 입구에서 노숙인 배식봉사 활동을 벌였다.

우리 교회 청년들은 따뜻한 관심으로 이웃을 지켜내기 위해 18년째 매달 셋째 주 토요일 온정의 손길을 이어가고 있다.  

청년들은 한 끼 식사이지만 정성껏 준비한 음식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이 노숙인들에게 전달될 수 있기를 바라는 간절한 기도로 봉사를 시작했다.

소고기잡탕밥, 김치, 아삭고추무침, 계란국 등을 담은 120인분의 수제 도시락을 준비했고 많은 사람들의 후원으로 생수, 마스크, 핫팩, 찹쌀떡, 핸드크림, 양파즙까지 전달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음식을 도시락으로 전달하고 있는데 길바닥에서 식사할 노숙인들을 생각하면 늘 아쉽다.

사회사업부 청년들은 "굶주리는 노숙인들에게 사회의 무관심은 코로나 팬데믹과 한파보다 매섭다고 생각한다"며 "하루속히 코로나19가 사라져 예전처럼 노숙인들이 따뜻한 한 끼를 야외용 식탁과 의자에 앉아서 먹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21.01.31. am 09:52 (편집)
김주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