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CAM.청년국 뉴스
청장년국 11월 연합금요성령대망회 개최


청장년국이 6일 바울성전에서 연합금요성령대망회를 개최했다. 이날 예배는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으며 프뉴마·가스펠·카리스선교회 청년들이 함께 모여 찬양하고 뜨겁게 기도했다. 설교를 맡은 청장년국장 강신호 목사는 ''울지 말고, 울라''(눅 19:35~44)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강신호 목사는 "종려주일 어린나귀를 타고 예루살렘에 입성하신 예수님께서는 예루살렘의 백성들이 불쌍해서 우셨다. 그리고 제자들에게도 나처럼 울라고 말씀하셨다"며 "다른 사람을 위해 우셨던 주님처럼 애통하는 마음을 갖고 이 땅에서 고통 받는 사람들을 위해 울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그런 한 사람 한 사람을 하나님께서 부르셔서 주님의 나라를 든든하게 세워나가실 것이다. 주님의 마음을 가지고 울 줄 아는 청년들이 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한다"고 말했다.

설교 후 청년들은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는 성경 말씀에 따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전 세계의 회복과 다툼과 불순종을 일삼는 패역한 세대에 믿음을 달라며 눈물로 기도드렸다. 

 

기사입력 : 2020.11.15. am 09:35 (편집)
김주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