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신학ㆍ선교 > 선교사를 위한 중보기도
박철희 선교사(대만)

빤치아오교회의 두번째 지교회가 순조롭게 설립될 수 있도록

 

기사입력 : 2020.09.13. am 09:59 (입력)
오정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