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신학ㆍ선교 > 선교지소식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담임 최병삼 목사)


절대긍정 절대감사 신앙으로 오직 십자가만 바라보다

美 워싱턴주 타코마에서 네 번째 큰 한인교회
성령의 능력으로 모든 세대 회복·부흥 꿈꾸며 성장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미국 워싱턴 주 시애틀에서 남쪽으로 40㎞ 떨어진 인구 22만 명의 타코마(Tacoma)지역에 위치해 있다. 올해로 창립 31주년을 맞이한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한인 및 인터내셔널 교인들이 복음 안에서 하나 됨을 이루며 하나님의 선교를 감당하고 있다.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지성전 담임과 국장으로 사역했던 최병삼 목사가 3년 7개월 전 담임으로 부임한 이후 성도들이 늘어나 타코마 지역 한인교회 중 네 번째 큰 교회로 성장했다. 현재 재적 성도 400명. 매주일 예배에 평균 270명이 출석한다.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두 가지 특징이 있다. 첫 번째는 한 주도 거르지 않고 새신자들이 교회를 찾아오고 있다는 점이다. 이들은 모두 예수를 처음 믿는 사람들이다. 두 번째는 이민교회 발전에 가장 심각한 저해요소인 기성세대와 다음세대의 갈등을 전혀 찾아볼 수 없다. 젊은 청년들이 늘어나면서 교회는 생기가 살아나고 있다.

 이는 이영훈 위임목사가 강조한 ‘절대긍정 절대감사 절대순종 오직 십자가의 능력으로 서로 사랑하며 섬기는 교회’를 슬로건 삼아 사역에 최선을 다한 결과였다. 이처럼 교회가 젊은 새신자들로 늘어나면서 더욱 활기를 띠며 사역에 매진하고 있다.
 담임 최병삼 목사는 부임 직후부터 ‘절대긍정 절대감사’의 목회 철학을 가지고 사역에 임했다. 성도들과 자주 만나 편견의 벽을 허물었고 십자가의 능력으로 서로를 사랑하며 섬길 수 있도록 노력했다. 쉽지 않았지만 최병삼 목사는 ‘사랑으로 품어주고 모여서 기도하는 것만이 성도들을 하나로 만들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했다. 자연스럽게 교회 안에 강력한 기도운동이 일어났고 지금까지 그 기도가 한 순간도 멈추지 않고 있다.


모든 세대 회복 꿈꾸며 ‘비상’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의 사역에서 주목할 것은 독특한 시스템인 목장 구역이다. 목장 구역은 순수 소그룹 예배모임을 의미한다. 수요일과 주일 뿐 아니라 모든 요일 예배를 드린다. 교회 안의 모든 공간을 개방해 장소와 시간을 가리지 않고 목장별로 자유롭게 예배가 진행된다. 이는 소그룹 성경 Q.T모임을 뛰어넘는 예배 형식이다.
 또 매주 금요일 저녁 7시에 목장 구역장들을 위한 심도 깊고 체계적인 말씀 교육이 따로 이뤄지고 있어 이들에게 예배 인도자로서의 사명감을 고취시키고 있다. 목장 구역장들이 평신도 사역자이자 예수님의 제자, 예배 인도자로 성장 되고 있는 것이다.
 이를 통해 기성세대의 예배 회복과 영적인 질서가 바로 잡히자 다음세대와의 소통이 자연스럽게 이뤄지고 있고 이 안에서 젊은 세대의 부흥과 회복이 일어나고 있다.
 최병삼 목사는 부흥의 중심에 ‘회복’을 두고 있다. 개인의 영적 ‘회복’이 돼야 ‘부흥’이 동반된다는 생각에서다. 그 결과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타코마에 있는 100여 개 한인 교회 중 유일하게 다음세대가 부흥하고 있는 교회가 됐다.
 청년들은 이 지역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었던 노방전도와 피켓전도를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젊은 청년 세대가 회복하고 일어서자 이제는 청소년 그룹(Youth Group), 주일학교(Sunday School), 유아유치부(Preschool), 한글학교까지 교회 안의 모든 세대가 회복을 꿈꾸며 비상하고 있다.

십자가 능력으로 부흥하는 교회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행사 및 프로그램 구조의 변화라는 시스템에 무게를 두지 않고 오직 교회의 영적인 회복은 성령께서 사람을 통해 역사하신다는 데 중점을 두고 사역에 임하고 있다. 최병삼 목사는 “교회는 영적으로 치유가 필요한 사람들이 찾아오는 곳이면서 이들을 돕는 사람도 있는 곳이다. 어제의 환자가 오늘날 의사가 될 수 있는 곳이 바로 교회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성령님께서 사람을 통해 회복을 계획하시고 역사하신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회복이 우선이 되어야만 진정한 부흥이 시작된다”고 강조했다. 영적인 회복과 소통을 통해 전 세대의 성장을 이루고 있는 순복음타코마제일교회는 십자가의 능력으로 선교하는 교회, 십자가의 능력으로 복음을 전파하는 교회, 십자가의 능력으로 다음세대를 세우는 교회, 십자가의 능력으로 치유하는 교회, 십자가의 능력으로 지역사회를 섬기는 교회가 되기를 꿈꾸고 바라고 믿으며 모든 성도들이 날마다 기도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6.02. pm 13:02 (입력)
오정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