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화제
‘새로운 도약! 희망의 70년을 향하여’ 제16회 장로수련회 성료

이영훈 목사, 박경표 장로 회장 연임 발표

 제16회 장로수련회가 6∼7일 강원도 원주시 한솔오크밸리에서 ‘새로운 도약! 희망의 70년을 향하여’를 주제로 열려 교회의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가기 위해 평신도 리더들인 장로들이 영적 재충전 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7일 이영훈 목사의 특강 및 예배를 통해 장로들은 예수님과의 첫사랑을 회복하고 구제와 선교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영훈 목사는 사도행전 1장 4∼8절 ‘성령의 역사’라는 제목으로 “우리 교회가 부흥된 것은 성령의 인도가 있었기 때문이다”라며 “60년을 지나오는 동안 습관적인 신앙에 머물러 눈물의 기도가 메마르고 예배의 감동을 잃지는 않았는지 신앙을 점검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또 “새로운 도약이라는 것은 새롭게 출발하는 것을 의미한다. 영적 어른인 장로들이 하나 되어 사회의 희망이 되고 교회 차세대를 위한 사역을 적극적으로 도와 희망의 70년을 만들어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설교 후 1000여 명의 장로들은 나라와 민족, 교회를 위해 다함께 자리에서 일어나 두 손을 들고 부르짖어 기도했다. 이어 이영훈 목사는 차기 장로회장에 박경표 장로회장의 연임을 발표했다.

 이영훈 목사는 “70년을 향해 도약을 해야 하는 전환점을 맞아 일을 추진해 나가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박경표 장로회장이 연임해 장로회를 이끌어 가는 것으로 기도하고 결정했다”고 밝혔다. 박경표 장로회장은 “앞으로 교회와 성도들을 위해 더 열심히  헌신하고 섬기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8.09.09. am 10:20 (입력)
김주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