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기도대성회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 열린다

교회창립 60주년 기념 축제 및 문화엑스포 개최

 5월 18일 우리 교회 창립 60주년의 날에 진행되는 2018 한반도 평화와 희망 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가 5일 앞으로 다가왔다. 이영훈 목사는 교직원들에게 60주년 행사 준비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과 우리 교회를 찾는 외국인 교계 지도자와 성도들이 감동을 받을 수 있도록 안내에 각별히 신경써줄 것 등을 요청했다.

 이번 기도대성회는 성령님과 동행해온 고난과 영광의 60년을 돌아보고 희망과 도약의 60년을 준비하는 특별한 성회다. 조용기 목사, 이영훈 목사, 폴라 화이트 목사, 윌프레도 ‘초코’ 데 헤수스 목사가 강사로 말씀을 전한다. 60년 동안 복음을 전하고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을 전해온 우리 교회는 이번에도 평양 조용기심장전문병원 건축기금, 영등포구청에 희망나눔 기금을 전달하고 감사저금통 희망나눔 협약식을 가지며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한다. 세계적인 교계 지도자들과 함께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희망 나눔과 화합을 위해, 세계 복음화와 복음 전파를 위해 함께 기도하며 이 땅에 하나님의 임재와 거룩한 변화를 간구한다.

 기도대성회에 앞서 16, 17, 18일에는 우리 교회 창립 60주년 기념 중요 행사가 대성전 및 부속성전에서 진행된다. 제44회 순복음세계선교대회, 제15회 교회개척의 날, 제27차 CGI콘퍼런스, 제30회 아시아성도방한성회가 함께 개최돼 축제가 펼쳐진다.  

 16일 비전선포의 날에는 60주년 감사예배와 비전선포식, 국제사역국과 CGI행사, 대학청년국 더 홀리스피릿 페스티벌이 열린다. 17일에는 60주년 콘퍼런스와 교회학교 파워스쿨 페스티벌이 있다. 18일은 기도대성회 후 서울 찬양콘서트와 미스바기도회가 대성전에서 진행된다.

 또한 5월 13일 오후 1시 베다니홀에서 문화엑스포와 60주년 기념 전시회 오픈식이 있다. 27일까지 진행되는 문화엑스포는 베다니 광장에서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초창기 모습인 천막교회가 재현되고 홍보부스가 세워지는 등 볼거리가 풍성하다. 60주년 기념 전시회는 베다니홀에서 31일까지 열린다.  

 5월 22, 23일에는 우리 교회 창립 60주년 및 국민일보 창간 30주년 기념 축하 감사 오라토리오 연주회가 예술의전당 오페라하우스에서 펼쳐진다. 교회 창립 6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들이 모든 준비를 다 마쳤다. 이제 남은 것은 기도다. 그리고 우리들의 참여다.


기도대성회 에티켓

1. 성회장소 남측과 북측 출입구에 보안검색대가 설치된다. 과도(칼), 취사도구, 라이터는 통과 금지 품목이다.
 검색대 통과시 호일에 싼 김밥, 보온병, 도시락통 안에 넣은 과일은 통과 가능하다.  

2.  성회 장소는 취사금지 구역이다. 점심식사는 간단하게 하고 가져온 쓰레기는 꼭 가져가야 한다.   

3. 서울월드컵경기장 주변 도로는 승하차 및 주차, 정차 금지구역이다. 대교구 및 지·직할성전 별로 배정되는 주차장소에 주차하고 도보로 성회 장소까지 이동해야 한다.

4. 성회 장소에 올 때는 대중교통을 이용하자. 

5. 경기장 잔디에는 절대 들어가면 안된다.  

6. 많은 사람들이 모이기 때문에 질서를 잘 지켜야 한다. 

7. 행사장 상단 난간에 어린이들이 올라가면 위험하므로 각별히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기사입력 : 2018.05.13. am 11:10 (편집)
이미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