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화제
이영훈 목사 ‘제50회 국가조찬기도회’ 참석


“하나님 은혜 임하는 나라되게 하소서”
문재인 대통령 “한반도 미래 위해 기도해달라” 요청

 이영훈 목사는 8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0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국가의 안일과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도했다. 이날 국가조찬기도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비롯해 정재계 및 종교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역사를 주관하시는 하나님’을 주제로 열린 기도회는 채의숭 국가조찬기도회장의 사회, 김진표 국회조찬기도회장의 개회사, 문재인 대통령의 인사말, 소강석 목사의 설교, 이영훈 목사의 축도 순으로 진행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국가조찬기도회 50회를 맞아 ‘희년’을 강조하며 “약자는 속박으로부터, 강자는 탐욕으로부터 해방돼 공동체가 건강해지는 것이 성경의 희년”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경계와 벽을 허무는 포용과 화합의 정신을 강조했다.

 또 우리나라에 개신교가 전파된 이후 일본의 부당한 침략과 지배로부터 진정한 자유를 찾고 불평등과 억압으로부터 정의로운 나라를 세우는 데 있어 한국교회의 힘이 컸다며 “포용하고 화합하는 예수님 사랑을 실천하는 여러분이 우리나라와 한반도의 미래를 위해 기도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영훈 목사는 “올해 50주년을 맞는 국가조찬기도회가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오늘 기도회는 기독교인들이 하나 되어 앞으로 개최 될 남북정상회담과 한미 동맹 그리고 남북의 평화통일을 위해 간절히 기도하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날 국가조찬기도회는 전국 6만 교회와 750만 한인 동포 디아스포라, 2만7000 해외 선교사, 5500여 개 세계 한인교회들이 공동기도문으로 나라와 민족,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위해 같은 시간 한목소리로 기도했다.

 

기사입력 : 2018.03.11. pm 13:02 (편집)
오정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