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행복으로의 초대 > 행복갤러리
주 안에서 받은 은혜를 나누세요


뾰족뾰족 세상 가시가 나에게 해를 입히지 못하는 것은 주님 품안에 있기 때문입니다. 주 안에서 받은 은혜를 이번 추석 가족과 함께 도란도란 나누는 것은 어떨까요.


 

기사입력 : 2017.10.01. am 11:55 (입력)
김용두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