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순복음광장 >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총회 뉴스
서수원 칠보체육관서 ‘제65차 전 교역자 체육대회’


하나님 보시기에 아름다운 기하성 여의도순복음총회
종합우승 경기남·강원, 준우승 특수지역회 호남지역회

 정기총회 둘째날인 17일 경기도 수원시 서수원 칠보체육관에서 ‘제65차 전 교역자 체육대회’가 열렸다. 체육대회는 이영훈 총회장을 비롯한 총회 임원들과 전국 교회에서 모인 교역자 2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행사를 축하하기 위해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김진표 전 부총리, 염태영 수원시장, 수원지역 국회의원 당선자 등 수원 지역 정계 인사들이 자리에 함께했다. 본 행사에 앞서 드린 개회예배에는 경기남·강원지역연합회장 이태근 목사의 사회로 증경총회장 최성규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안산지역 활성화를 위해 정기적으로 장을 보러 와주신 이영훈 총회장과 총회에 감사드린다. 이래서 여의도순복음교회가 대한민국의 사랑을 받고 한국교계를 이끌어나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수원순복음교회를 출석하는 염태영 수원시장은 “서수원칠보체육관은 2달 전 신축된 건물로, 총회 체육대회가 개장 이후 처음으로 치러진 행사”라며 “기도로 시작했기에 더 안전하고 더 큰 일들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지난해 우승팀 경기북·인천지역연합회의 대회기 반납과 선수 선서로 시작된 체육대회는 서울지역연합회를 비롯한 6개 지역연합회와 특수지역연합회 등 총 7개 팀의 대항전으로 펼쳐졌다. 여의도지방회는 특수지역연합회에 소속되어 흰색 유니폼을 입었다.

 팀마다 각기 다른 색의 유니폼을 맞춰 입은 참석자들은 체육관 안팎을 오가며 경기를 즐겼고, 팀 별로 준비한 응원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대결을 벌였다.
 경기는 △단체 줄넘기, 계주 등 협동 종목과 △축구와 족구, 배구, 피구 등 구기 종목 △명랑운동회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체육대회 종합우승은 경기남·강원지역회가 차지했고, 준우승(공동2위)은 특수지역회와 호남지역회가 수상했다. 응원상은 종합우승한 경기남·강원지역연합회가 받아 상금을 농아인 지역회에 전달했다.

 

기사입력 : 2016.05.22. am 11:09 (편집)
이소흔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