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제자교회 > 여의도순복음북서울교회-뉴스
북서울교회 이일재 담임목사 취임예배 열려

4차원의 영성 토대로 부흥 이룰 것 다짐 
이영훈 목사 “예수님의 빛 세상에 전하는 교회되길” 


 여의도순복음북서울교회 이일재 담임목사 취임예배가 24일 북서울교회 대성전에서 열렸다. 여의도제2지방회 주관으로 진행된 이날 예배는 김유민 목사의 사회, 임대환 장로의 기도, 박의섭 목사(성동교회)성경봉독, 조용기 목사의 영상축하메시지, 이영훈 목사의 설교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조용기 목사는 영상축하메시지를 통해 “오중복음과 삼중축복을 중심으로 지역복음화에 앞장서고 예수님의 능력이 넘쳐나는 교회를 만들기 바란다”며 담임목사로 취임하는 제자를 격려하고 축복했다. 이어 설교를 맡은 이영훈 목사는 “날마다 부흥하고 기적이 일어나는 교회가 되길 바란다”며 “성령 충만한 주님의 일꾼이 되고 교회가 되어 직장, 사회를 변화시킬 것”을 당부했다. 또한 “강단에 능력의 말씀이 선포되고 주님의 놀라운 기적이 일어나길 바란다”며 “예수님의 빛을 온세상에 전하고 복음의 빛, 사랑의 빛을 비추길 바란다”고 했다. 

 설교 후에는 여의도제2지방회장 김경문 목사의 인도로 서약 및 치리권 부여의 시간이 이어졌다. 김경문 목사와 이영훈 목사, 여의도제2지방회장 회원들은 이일재 목사에게 취임축하패를 전달했다. 이날 신성남 목사(예수가족교회)와 이흥재 목사(동해제일성결교회)는 권면의 말씀을 통해 이일재 담임목사의 취임을 축하했다. 이일재 목사는 “스승이신 조용기 목사의 목회와 인생철학을 전수받아 사역에 최선을 다해 성령목회를 이끌어가겠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북서울교회는 최근 여의도순복음미아교회에서 여의도순복음북서울교회로 이름을 바꾸고 새로운 부흥을 이루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13일에는 김정택 장로(SBS관현악단장)의 간증집회를 갖고, 13일과 20일은 가족초청전도축제를 열어 전도대상자들과 새신자들을 초청해 희망의 복음을 전했다. 또한 23일에는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를 강사로 모시고 1주년 축복성회를 갖는 등 북서울교회가 강북 복음화의 전초기지가 될 수 있도록 전 성도가 연합해 매진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09.09.25. am 11:19 (편집)
이미나기자 (mnlee@fgtv.com)